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대한전선, HFIX CoBRa 9월 본격 출시
시공 편의성과 품질 대폭 개선된 친환경 전선
대한전선이 시공 편의성 높인 HFIX CoBRa를 출시했다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최진용)이 시공 편의성과 품질이 대폭 개선된 친환경 옥내용 전선 ‘HFIX CoBRa(코브라)’를 9월부터 본격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

HFIX(저독성 난연 가교 폴리올레핀 절연전선)는 건물 내부에 사용하는 배선용 전선의 한 종류로 불에 잘 타지 않고 화재 시 유독가스를 배출하지 않아 친환경적이고 인체에 안전해 2009년부터 널리 사용되어 왔다. 하지만 난연제 성분의 특성상 제품의 표면이 거칠고 마찰력이 높아 시공 시 전선관에 삽입하거나 절연체를 탈피하기 어렵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대한전선은 이러한 단점을 해소하고 고객에게 좀 더 편리한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신제품을 개발, ‘HFIX CoBRa’라는 이름으로 선을 보인다. 대한전선의 신제품은 기존 HFIX의 단점을 모두 해소한 제품으로, 친환경 · 안전성의 강점은 그대로 유지한 채 마찰력을 60% 이상 줄이고 내마모성을 80% 이상 강화시켰다.

이에 따라 시공시 필요 인장력(전선을 삽입할 때 들어가는 힘)과 외피 손상이 대폭 감소하는 등 시공 편의성이 높아지면서 작업 시간과 인력을 줄이고 비용을 절감하는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브랜드명인 ‘CoBRa’는 제품의 이러한 특성을 반영한 것으로 포설이 편리하고(Comfortable), 유연성이 우수하며(Bendable), 탈피가 빠르다(Rapid stripping)는 의미를 갖고 있다. 이와 함께 좁은 관에서도 상처없이 미끄러져 들어가는 코브라의 유연성과 단단한 외피의 이미지도 함께 표현했다.

대한전선은 그동안 제품 개발 및 연구, 검증 과정을 통해 지속적으로 HFIX의 기능과 품질을 업그레이드해 왔고, CoBRa가 그 결정판이라며 고품질의 제품을 출시한 만큼 공격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쳐 HFIX의 강자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고봉길 기자 (julywed@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