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6대 비철금속價 전주比 1.6% ↑
공급 축소·재고 감소에 상승
中 생산시설 춘절 가동 중단
LME비철금속가격(단위 : 달러/톤)
1월 넷째 주 비철금속가격이 공급 축소와 재고 감소 영향으로 소폭 상승했다.

조달청이 1월30일 발표한 ‘주간 경제·비철금속 시장동향’에 따르면 LME LMEX는 3,428.8을 기록해 전주 대비 1.6% 상승했다.

알루미늄 가격은 전주대비 0.8% 하락한 2,238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1만425톤 감소한 108만1,425톤을 기록했고, 인출예정창고증권비율(CW)은 0.5% 하락한 22.3%를 기록했다. 상해 재고는 7,199톤 증가한 79만958톤을 기록했다.

12월 중국 제외 알루미늄 일평균생산량은 7만1,500톤으로 전월 7만1,000톤 대비 소폭 증가했고, 총생산량은 221만8,000톤으로 집계됐다. 중국의 같은 기간 일평균생산량은 8만7,500톤으로 전월 7만8,300톤보다 크게 늘어났다. 이로써 중국의 12월 알루미늄 총생산량은 271만4,000톤으로 집계됐다.

납 가격은 전주대비 0.2% 하락한 2,604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1,375톤 감소한 13만7,875톤을 기록했고, CW는 3.8% 증가한 42.8%를 기록했다. 상해 재고는 7,356톤 감소한 3만6,216톤을 기록했다.

납은 지난주 초에 LME on-warrant 재고가 6% 감소하면서 장중한때 2011년 8월 이후 가장 높은 가격에 거래됐으나 이후 하락해서 거래를 마쳤다.

작년 4분기 BHP社의 납 생산량은 1,009톤을 기록해서 전년 동기 대비 7% 감소했다. 12월 중국 납 생산량은 42만4,000톤이다. 1∼12월 누적 생산량은 18.8%(yoy) 상승한 506만톤을 기록했다.

아연 가격은 전주대비 1.8% 상승한 3,526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1,950톤 감소한 17만8,025톤을 기록했고, CW는 0.6% 감소한 44.7%를 기록했다. 상해 재고는 2,211톤 증가한 8만1,553톤을 기록했다.

글로벌 광산기업 MMG社는 올해 2018년 아연은 19만∼22만톤의 생산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특히 동사의 일부 지분이 있는 호주 퀸즐랜드의 Dugald River 광산에서 금년 12∼14만톤의 아연 생산이 예상되고 있다.

구리 가격은 전주대비 0.2% 하락한 7,063.5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9만7,475톤 증가한 30만9,125톤을 기록했고, CW는 8.9% 감소한 16.3%를 기록했다. 상해 재고는 1만2,027톤 감소한 16만4,206톤을 기록했다.

작년 12월 이후 중국은 1∼4차 구리 스크랩 수입 쿼터를 발표하고 있다. 지난주 4차 수입 제한 기업 리스트 발표했으나 2곳에 불과했으며, 여전히 광동지역 생산자들의 승인은 나오고 있지 않다. 시장에서는 추가적으로 구리 스크랩 시장을 타이트하게 인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주석 가격은 전주대비 6.4% 상승한 2만2,005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155톤 감소한 1,825톤을 기록했고, CW는 전주대비 0.3% 증가한 32.9%를 기록했다.

1월 현재 TC는 중국 제련소들의 제련수수료(TC) 인상 노력에도 불구하고, 광석 공급 부족에 대한 인식으로 인해 12월과 큰 변동 없이 안정적인 상황이다. 주석 60% 기준 정광의 TC는 현재 1만3,000∼1만4,000RMB/톤(2,042∼2,200USD/t) 수준에서 거래 중이다.

니켈 가격은 전주대비 9.2% 상승한 1만3,750달러를 기록했다. LME 재고는 282톤 증가한 36만1,782톤을 기록했고, CW는 0.6% 증가한 30%를 기록했다.

중국 산둥, 장쑤성 등 화둥지역 니켈 선철(NPI)-스테인리스 업체들이 춘절기간동안 약 10일 가동을 잠정 중단할 방침이다. 이로 인해 200series STS 생산량은 약 2만5,000톤 공급차질이 예상되고 있다.

※ 위 자료는 조달청 비축물자 웹사이트(http://www.pps.go.kr)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기자 (webmaster@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