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세계 최대 나노융합전시 ‘나노테크’ 개막
23國 600社 참가, 韓 32社 42부스 국가관 최대
나노테크에는 나노조합을 중심으로 한국관이 조성됐다.
세계 최대 나노융합제품과 기술 전시회 및 컨퍼런스인 ‘제16회 국제나노기술총합전 및 기술회의(nano tech 2017)’가 성대하게 개최됐다. 나노융합산업연구조합(이사장 이희국)이 중심이 된 한국관은 역대 최대이자 10여개 국가관 중 제일 큰 규모로 구성돼 한국의 선진 나노융합제품을 알린다.

2월15일부터 17일까지 일본 도쿄 빅사이트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제16회 국제나노기술총합전 및 기술회의(nano tech 2017)’에는 23개 국가 및 지역의 600개 기업 및 단체가 1000개의 부스규모로 출품했다. △재료·소재 △IT·전자 △생명공학 △환경·에너지 △측정기계 △나노가공기술 등 분야가 전시되며 3D프린팅, 도금, 코팅, 표면처리 등 동시 개최되는 전시회 참관객을 포함하면 총 방문객 수는 6만 명이 넘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나노조합은 코트라의 지원 등을 통해 국내 32개사 42부스 규모로 한국관을 마련해 마케팅 활동에 나섰다. 지난해 한국관에 참가한 업체가 23개사임을 감안하면 참여 기업수가 대폭 늘어난 것이다. 또한 247명에 달하는 참관단도 함께 참여해 세계 선진제품과 기술 습득에 나섰다.

전시장 5홀 중앙에 마련될 한국관에는 △LG화학(탄소나노튜브) △WPM 지능형멤브레인소재사업단(연료전지·수처리·기체분리용 멤브레인) △기가레인(LED Etcher, Nano Imprinter) △나노미래생활(나노산화아연 및 어플리케이션) △나노종합기술원(공정 서비스 및 분석서비스) △누리비스타(구리·은·니켈 등 금속 페이스트) △다리옵틱(진공증착용 소재) △대화테크(페이스트 장비) △도연에너지(다공성 은분말) △도은(나노표면처리 코팅재료) △VSI(CNT 기반 전계방출 디지털 엑스선 소스) △서울대 나노응용시스템연구센터(CNT 센서) △석경에이티(무기나노소재) △씨엔티솔루션(CNT 복합소재 및 내화학성 PC·ABS △아모그린텍(나노섬유, 나노잉크·페이스트) △옥시알(단일벽 CNT) △윈포시스(나노 입도 분석기) △제이오(CNT) △피에스텍(광소결 시스템) △풍산홀딩스(금속 나노분말) △한국나노기술원(팹 서비스) △힉스컴퍼니(3D 나노 계측/측정 장비) △메탈페이스(편상형 아연분말) △키텍(레이저용 단결정, 반도체 세라믹) △세원하드페이싱(Thermal Spray Powder) △필스톤(세라믹코팅제) △디엠(항균필터) △쓰리에스엠케이(스마트 입체 필름) △창성나노텍(전도성 페이스트 및 하이브리드잉크) △한국티이에스(항공기용 전기식 히터) 등이 출품됐다.

나노조합은 기업들의 홍보·마케팅 효과 극대화를 위해 통역, 바이어 연결 등 현장지원에 나섰다. 국가나노산단을 조성중인 밀양시에서는 박일호 밀양시장이 직접 시의회 관계자들과 전시장을 둘러보고 기술 습득 및 산단 홍보에 적극 나섰다.

올해 나노테크에서는 CNT 응용제품과 나노셀룰로오스 등 각광받는 신소재 제품이 확대 전시됐다. 신소재경제신문에서는 특별취재를 통해 세계 나노산업의 흐름과 전망을 알리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기자 프로필 사진
신근순 기자 (shin@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