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동부대우전자, 日 온라인 유통망 확대
현지특화 소형제품 온·오프라인 시장 공략
동부대우전자가 일본의 주요 온라인 쇼핑몰 입점에 성공, 일본 유통망 공략 강화에 나선다.

동부대우전자는 최근 아마존 재팬, 라쿠텐, 요도바시 카메라 등 일본 주요 온라인 쇼핑몰에 브랜드 입점을 완료하고 전 제품 판매에 들어갔다고 지난 17일 밝혔다.

동부대우전자는 비쿠카메라, 고지마, 케이즈 등 일본 가전 주요 유통망 오프라인 매장에서 제품을 판매했으며 지난해 연말부터는 ‘야마다전기 아웃렛’ 입점에 성공, 현지 소비자들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

난공불락으로 평가되는 일본 가전시장에서 현지특화 소형 제품으로 시장 공략에 성공하며 국내백색가전 업체로는 드물게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이다.

일본시장에서 기존 오프라인 중심으로 판매를 진행해오던 동부대우전자가 온라인 시장 강화에 나선 배경은 일본 온라인 시장이 매년 10% 가까이 급성장하는 가운데 기존 양판점 등 오프라인 중심으로 펼쳐왔던 영업 정책으로 존재했던 고객과 브랜드 사이의 소통 간극을 줄이고 온라인에 익숙한 20~30대 젊은 고객을 유치하기 위함이다.

이번에 입점을 확정한 아마존 재팬은 지난해 매출 1조엔을 돌파한 일본 최대 온라인 쇼핑몰이며 라쿠첸은 아마존 재팬에 이어 2위를 차지하고 있는 설립 20년째를 맞은 일본 토종 인터넷 쇼핑몰이다.

동부대우전자는 레트로 디자인을 강조한 ‘더 클래식’ 냉장고, 전자레인지, 4.6kg 전자동 세탁기 등 차별화된 소형 제품을 중심으로 일본 온라인 유통망을 공략한다는 방침이다.

동부대우전자는 오프라인 채널 판매를 넘어 이번 온라인 채널 확대를 통해 매출 확대 및 시장성 확보에 보다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동부대우전자 강재훈 일본지사장은 “앞으로도 온오프라인을 망라한 다양한 유통채널로 제품공급처를 넓혀 브랜드 입지를 더욱 확고히 다져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편집국 기자 (webmaster@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