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소방청, 화학물질 누출 대응능력 강화
누출사고 대비 합동훈련
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 대원들이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비 합동훈련을 하고 있다.
소방청이 유해 화학물질의 누출에 적극적으로 대비하며, 유사시 대응능력을 강화한다.

소방청 중앙119구조본부는 22일, 23일 을지연습 기간 중 김천 농림축산검역본부와 대구 매곡정수장에서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 대비 합동훈련을 실시한다.

22일 훈련은 김천 농림축산검역본부에서 적의 피폭으로 인한 화재발생과 화학약품 유출을 가상해 김천소방서 등 4개 기관과 합동으로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오염지역 제독훈련을 실시한다.

23일 훈련은 대구 상수도 사업본부 매곡정수장에서 폭탄 테러로 인한 유해화학물질 유출사고를 가상하여 지자체와 유관기관 합동으로 긴급구조, 주민대피, 오염물질 방제 및 제독훈련을 실시한다.

특히 을지연습 기간 중에 실시되는 이번 훈련은 공공청사와 정수사업장에 대한 피폭과 테러로 유해화학물질이 누출됐을 때 인명구조와 누출차단에 중점을 두고 실시된다.

중앙119구조본부는 상황 초기에 현장에서 신속한 상황판단 회의를 개최하고 유관기관 간 역할과 임무수행에 대한 대응능력도 함께 점검할 계획이다.

김성연 중앙119구조본부장은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가 발생하면 신속한 인명구조와 제독활동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을지연습 기간 중 내실 있는 훈련을 통해 화학사고 대응역량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엄태준 기자 (jib@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