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밀양시, 나노융합 연구개발 ‘성공적’
나우비젼(주)·(주)니나노 기술 상용화 가시화
박일호 밀양시장이 나노융합산업 연구개발 성과물을 보고 있다.
밀양시(시장 박일호)가 나노융합산업 육성을 위해 기업들과 2년간 추진해 온 신규연구개발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돼 현재 추진 중인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 조성이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밀양시는 지난 2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시의원 및 사업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나노융합 신규연구개발사업의 2년간 최종성과 및 기술 상용화 계획에 대한 최종 성과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밀양시는 (재)경남테크노파크 주관으로 관내 기업체인 나우비젼(주), (주)니나노가 참여하여 밀양 나노융합산업의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한 신규연구개발사업 2개 과제를 추진해 왔으며, 지난 6월에 개최된 2차년도(최종) 평가회에서는 ‘우수’라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나우비젼은 ‘나노형광체 기반 고해상도 이미징용 광원모듈’의 과제수행을 통해 비접촉식 촬영기술을 개발함으로써 기존의 의료방사선 노출 없이도 암세포 탐지가 가능한 바이오 형광이미징 시스템의 개발에 성과를 거두었다. 현재 기술은 상용화 단계에 접어들어 동물 병원 및 성형외과 시스템에 적용하여 초기 시장에 진출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어 의료산업분야에서 획기적인 성과가 기대된다.

‘인체유해 전자파 차폐소재 개발‘의 과제를 수행한 니나노에서는 나노구조물을 통한 전자파 차폐소재의 개발을 통해 휴대폰 관련 부품에 적용하여 전자파를 95%까지 차단할 수 있는 기술성과를 거두었으며, 자체상품 개발을 통해 유해전자파 차폐분야 시장에서 자리잡아갈 전망이다.

밀양시 관계자는 “우리 시 나노융합산업의 발전방안으로 나노기술과 관련된 R&D에 더욱 지원할 것이며, 지난 7월 정부의 승인을 얻은 나노융합 국가산업단지의 조성과 더불어 우리 시가 대한민국 나노산업의 메카도시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신근순 기자 (shin@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