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기사쓰기
소방청, 소방기술 경연의 場
11∼12일 중앙소방학교
화재진압·구조·구급분야의 소방기술 실력을 겨루는 자리가 마련됐다.

소방청(청장 조종묵)은 10월11일부터 12일까지 천안에 위치한 중앙소방학교에서 전국 소방공무원, 의용소방대원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0회 전국 소방기술경연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시도 예선을 거쳐 선발된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1,000여명이 선수로 참가하는 이번 대회에서 소방공무원은 △속도방수와 화재진압전술을 선보이는 화재진압분야 △최강소방관을 선발하는 구조분야 △심폐소생술, 기관삽관술, 그리고 외상환자 등을 평가하는 구급분야 등 총 3개 분야에서 그동안의 갈고 닦은 실력을 겨룰 예정이다.

의용소방대원은 △소방호스끌기를 겨루는 개인분야 △수관연장, 방수자세, 개인장비 착용 등을 실시하는 단체분야 총 2개 종목에 참여하게 된다.

이외에도 소방대원들에게 자발적으로 체력증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4년 전부터 실시해 오고 있는 ‘제4회 몸짱 소방관 선발대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더불어 재난현장에서 드론을 활용한 소방전술훈련 기법을 개발하고 소방드론 보급 활성화를 위한 ‘제1회 소방무인기 전술운용대회’, 위험물질 누출사고 시 현장대응능력을 높이기 위한 ‘위험물질 사고대응 경기’가 시연될 예정이다.

종목별 1위를 차지한 9명의 소방공무원에게는 1계급 특별승진의 영광이 주어진다.

조종묵 소방청장은 “이번 경연대회를 통해 전국의 소방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우의를 다지고, 무엇보다 각 시·도 최고의 소방관들이 각 분야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쳐 화재진압, 구조, 구급분야의 기술이 한층 더 발전하는 장이 되면 좋겠다”고 밝혔다.

기자 프로필 사진
배종인 기자 (jib@amenews.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프로필은 기사 하단에 위의 사진과 함께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