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소재산업
CO₂포집·가스 분리·저장소재 개발 도움
국내 연구진이 우회적인 방법으로 비정질 구조 다공성 물질의 가스 흡착성능 예측 방법을 개발했다. 향후 앞으로 이산화탄소 포집, 가스 분리 및 저장소재 개발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KAIST는 김지한 생명화학공학과 교수 연구팀과 임대운 교토대 교수, 백명현 서울대교수, ..
국내 연구진이 첨단 시술에 필요한 조영제·지혈제의 두자지 역할을 할수 있는 나노소재를 개발했다.기초과학연구원(원장 김두철)은 현택환 나노입자 연구단 단장과 김효철 서울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교수..
전주시 출연기관인 한국탄소융합기술원(원장 정동철)에서 전주에서 생산된 탄소섬유의 차세대 자동차시장 진입을 위한 홍보에 나선다.탄소융합기술원은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서울 양재 aT센터에서 개최..
우리나라 상반기 소재부품 수출이 수출단가 및 물량의 동반 상승으로 2분기 연속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산업통상자원부가 19일 발표한 상반기 소재·부품 교역동향(잠정)에 따르면 상반기 소재부품은 수출..
한화L&C가 세계 최대 인조대리석 시장 지배력 강화를 위해 미국 표면소재 제조리더회사와 손을 잡는다.한화L&C(대표이사 한명호)가 미국 건자재 유통 및 제조 강자 윌슨아트(Wilsonart Engineered Surfa..
코오롱인더스트리가 필름시장에서 하이엔드 기술을 확보한 국내 중소기업과 신규 제품 개발 등을 위한 MOU를 맺었다.코오롱인더스트리는(대표이사 박동문) 김천1공장에서 필름전문 가공업체인 ㈜케이에프..
멍게의 생체 기능을 활용해 바닷물 속 중금속은 제거하면서 유용 금속은 회수할 수 있는 물질이 개발됐다.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는 포항공대 황동수 교수팀이 체내에 광물을 축적하는 멍게의 생체 기능을..
앞으로 공공기관이 보유한 지질·광물정보를 민간이 자원개발 등 다양한 목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된다.산업통상자원부는 한국지질자원연구원과 한국광물자원공사가 국내의 자원개발, 지질조사 등을 위한 탐..
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BASF)의 국내 법인인 한국바스프(대표이사 신우성)가 네오폴 국내 생산 10주년을 맞아 혁신적인 단열재 솔루션 개발에 나서 제로에너지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바스프는 18일..
중소기업이 대부분인 나노융합산업계는 우수한 인재를 못 구하는 인력난을 겪고 있고 나노 관련학과 졸업생은 갈 곳이 마땅치 않아 실업률이 높은 아이러니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의미있는 자리가 마련됐..
한국화학연구원과 (주)삼양사가 디스플레이 등에 필수소재인 광개시제를 저렴하면서 성능은 뛰어나도록 개발해 상용화에 박차를 가한다.화학연구원은 전근 박사팀이 새로운 옥심계 광개시제(제품명:SPI-0..
반도체산업이 호황기에 접어든 가운데 세라믹 소재 전문가공기업 부영씨앤에스(대표 부형택)가 반도체 장비 경쟁력 강화에 필요한 솔루션과 원료 국산화 등을 추진하며 사세 확장에 나서고 있다.부영씨앤에..
플라즈마 표면처리 전문기업 에이이티피(AETP, 대표 이창훈)가 세계에서 경쟁력있는 플라즈마 장비와 기술로 국내 제조업 경쟁력 강화에 기여하고 있다.에이이티피는 지난 7월12일부터 14일까지 일산 킨텍..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 중 하나가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을 잘 설명하는 것이다. 나노융합기술은 10억분의 1 크기, 쉽게 말하면 머리카락 1개를 10만번 자른 것에 해당하는 원자나 분자 단위를 다루는 기술..
국내 연구팀이 기능성 복합산화물 제조시간을 기존 공정 대비 1/30로 단축할 수 있는 기술을 독자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하재주)은 신소재개발실 연구팀이 기능성 복합산화물을 획기..
국내연구진이 기존 합금의 한계를 넘어선 다양한 극한환경 구조재료 산업에 활용이 기대되는 초고강도 합금을 개발했다.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유영민)은 김형섭·손석수 교수 포항공대 연구팀이 영하 196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