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소재경제신문

더보기인터뷰
HOME > 뉴스종합 > 국제동향
올해 4월 출시 신제품 기존比 발전시간 2배 향상
파나소닉은 2008년 7월에 생산을 개시한 가정용 연료전지 ‘에너팜’의 누계 생산 대수가 2017년 3월 10만대를 돌파했다고 지난 23일 밝혔다. 가정용 연료전지의 누계 생산 대수가 10만대에 달한 것은 세계 최초다. 파나소닉은 1999년부터 가정용 연료전지의 개발을 시작해 2005년부..
일본 연구진이 개발한 탄소 무기막을 통해 고순도 수소 분리에 나선다. 향후 유기 하이드라이드형 수소스테이션의 상용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일본의 산업기술종합연구소(AIST)와 NOK는 지난 9일..
미쓰비시의 탄소섬유가 도요타 상용차에 적용된다. 미쓰비시는 향후 자동차 소재부품 시장에서 탄소섬유복합재료 적용 확대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미쓰비시주식회사는 탄소섬유 소재인 SMC(Sheet Moldin..
미쓰이 물산이 호주 풍력회사를 매각했다. 하지만 호주의 신재생에너지 시장에서의 사업 전개는 지속한다는 계획이다. 미쓰이 물산 주식회사는 지난 28일 호주의 풍력발전사업회사 볼드힐스 풍력발전회사(B..
일본이 CIS계 태양전지 효율 신기록을 세웠다. 일본 신에너지산업기술종합개발기구(NEDO)와 솔라프론티어(주)는 지난 27일 한 변의 길이가 30cm인 사각의 CIS계 박막 태양전지 서브 모듈에서 세계 최고..
일본이 연료전지(FC)버스의 실제 운행에 나선다. 일본 정부는 도쿄를 중심으로 연료전지자동차 적용을 확대해 전체 수소산업을 키운다는 계획이다. 도쿄도의 교통국이 오는 21일부터 도요타의 연료전지버스..
도레이가 수소사회의 수요 확대 대응을 위해 연료전지 전극 기판의 대형 생산설비 신설에 나선다.일본의 도레이는 지난 22일 에히메현에 위치한 공장에서 연료전지 스택의 전극기판용 탄소종이 대형 생산설..
도레이가 증가하는 탄소섬유에 대한 산업적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미국 내 생산설비 증설에 나선다. 도레이는 지난 22일 미국의 생산거점 레귤러토우 탄소섬유 제조·판매의 앨라배마주(CFQ)와 프리..
일본정부가 CNT와 그래핀등 나노탄소재료의 제조·가공 현장의 자율 안전 관리를 지원을 통한 나노탄소재료의 보급 확대에 나선나는 계획이다.일본의 산업기술종합연구소(AIST)와 단층 CNT 융합 신소..
일본의 산업기술종합연구소와 민간기업이 뭉쳐 CNT를 이용한 새로운 복합재료를 만들고 이를 새로운 용도로 제안하는 등 공동 연구를 통해 CNT 산업을 창출에 나선다.일본 산업기술종합연구소(AIST)와..
미국의 전기차가 산유국인 중동 시장의 문을 연다엘론머스크 테슬라 CEO는 아랍에미리트연합(UAE)에서 ‘모델S’와 ‘모델X’에 대한 온라인 주문을 받는 한편 오프라인 구매 인프라 또한 구축할 것이라..
파나소닉이 상점 진열창을 전자간판으로 활용할수 있게 하는 투명디스플레이를 선보인다. 파나소닉은 상업시설, 소매점, 호텔, 공항, 박물관 같은 유통업계나 공공기관에서 사용가능한 고화질·고명암비 투..
지난 5월 플로리다에서 발생한 자율주행차 사고에 관련된 조사를 해온 미 당국이 소프트웨어에서의 안전문제는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현지시간으로 19일 외신에 따르면 해당 문제를 조사해온 미 당국은..
일본의 전지메이커 GS유아사는 지난 19일 중국 천진에 자동차용 납축전지 공장을 신설해 2018년 여름 무렵 가동을 목표로 한다고 밝혔다. 공장은 부지 규모는 18만㎡으로 연간 생산능력은 최대 800만개다...
일본의 유명 맥주회사로 알려져 있는 삿포로 홀딩스가 타피오카 찌꺼기로 연료로 사용할 수 있는 화학 대체연료 생산에 나선다. 주류 생산에서 쌓은 노하우로 새로운 사업아이템을 발굴한 것이다.신 에너지..
테슬라가 파나소닉과 함께 전기자동차용 리튬이온배터리 생산에 나섬에 따라 배터리 가격 인하와 더불어 전기차 시장의 빠른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로이터 등 외신은 4일 미국의 테슬라와 일본 파나소닉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