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9-23 16:55:06
기사수정


▲ 연도별 우리나라 8월 ICT 수출액(단위:억달러)


우리나라
8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폰 등 3대 주력품목 부진 지속으로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23일 발표한 8ICT 수출입 동향에 따르면 수출은 전년동월대비 24.5% 감소한 1523천만달러, 수입은 1.9% 증가한 882천만달러로 무역흑자는 641천만달러로 잠정 집계됐다.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폰 등 주력 ICT 품목 수출 부진이 지속되면서 ICT 수출은 10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가장 수출 비중이 큰 반도체의 경우 전년동월대비 30.5% 감소한 809천만달러를 기록했는데, 이는 서버 및 모바일 등 수요감소로 인한 메모리반도체의 단가하락과 시스템반도체의 패키징 및 팹리스 수요 둔화 등에 따른 것이다. 4Gb D램 현물가격은 8월 현재 2.0달러로 지난달 대비 0.1달러 상승했지만 전년동월대비로는 절반에 불과한 낮은 수준이다.

 

디스플레이 수출은 중국발 공급과잉에 따른 LCD 패널 경쟁 심화로 인한 가격하락과 모바일용 중고가 OLED 패널 수요 감소 등으로 인해 전년동월대비 26.7% 감소한 218천만달러를 기록했다.

 

휴대폰 수출은 완제품 및 부분품 수출이 동반 감소되면서 전년동월대비 18.2% 감소한 106천만달러를 기록했다. 완제품 수출(33천만달러, 35.7%)은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둔화 등으로 감소세가 지속되고 있고, 휴대폰부분품(73천만달러, 7.1%)도 완제품 시장 둔화, 해외 생산 확대 및 부분품 현지 조달 확대 등으로 감소세를 이어가고 있다.

 

컴퓨터 및 주변기기 수출은 전년동월대비 30.6% 감소한 68천만달러를 기록했다. 컴퓨터 수출(14천만달러, 23.2%)은 증가세를 이어갔으나 주변기기 수출은 SSD 수요감소가 지속되면서 전년동월대비 37.9% 감소한 53천만달러에 그쳤다.

지역별로는 ICT 최대 수출국인 중국(735천만달러, 30.7%), 미국(149천만달러, 14.6%), EU(88천만달러, 15.3%)는 감소했고 베트남(282천만달러, 1.1%)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일본 수출(32천만달러, 1.8%)은 디스플레이(2천만달러, 17.1%)는 증가하고 반도체(1억달러, 4.2%), 컴퓨터 및 주변기기(2천만달러, 33.7%)는 감소했다.

 

중소기업 ICT 수출은 반도체(25천만달러, 9.3%)는 증가했지만, 휴대폰(6천만달러, 23.6%), 컴퓨터 및 주변기기(1억달러, 54.6%) 등 부진으로 전년동월대비 16.4% 감소한 136천만달러를 기록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4035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인터아이코리아
3D시스템즈 new 260
대건테크
월드마켓
TCT260
윈포시스
마이다스
제로스툴
아우라테크2
하마이코리아
소재정보은행
티비카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