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9-30 14:12:58
  • 수정 2022-10-04 10:40:37
기사수정



▲ 박일준 산업통상자원부 2차관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30일 강원도 삼척시 수소충전 복합스테이션 구축 부지에 소재한 삼척 교동 수소충전 복합스테이션 준공식에 참석했다.




삼척에 수소생산기지가 준공돼, 1일 1톤 규모의 수소를 생산하며 강원도 지역에 신속한 차량용 수소 공급이 기대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 이하 산업부)는 강원도 삼척시 교동 수소충전 복합스테이션 구축 부지에 소재한 삼척 수소생산기지의 공사를 완료하고 준공식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산업부는 2019년부터 대산, 울산, 여수 등 석유화학단지에서 생산되는 차량용 수소 공급의 지역 편중을 해결하고자 수요지 인근 도시가스를 활용해 수소 연료를 공급하는 소규모 수소생산기지 건립을 전국 7개 지역에서 추진중이다.


삼척 수소생산기지는 △창원(’21.4월) △평택(‘22.7월)에 이은 세 번째, 강원지역에서는 출하시설을 보유한 첫 번째 생산기지이다.


강원도는 부생수소 생산시설이 없기 때문에 강원도 내 8개 수소충전소는 충남 당진 또는 대산에서 수소를 공급받아 왔으나, 이격거리가 최대 200km로 운송비 등의 부담이 큰 상황이었다.


이번 삼척 수소생산기지 준공으로 1일 1톤 규모의 수소를 생산, 출하설비를 통해 강원도내 수소충전소로 수소를 공급한다.


삼척 생산기지는 준공식 이후 10월 중순에 본격 생산을 목표로 시운전 및 장비 점검을 계획하였으나, 추석 연휴간 강원도 도내 수소충전소에 수소를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해, 연휴 전 일부시설 가동 시작하여 수소충전소의 원활한 운영에 기여한 바 있다.


10월 중순부터는 수소생산시설을 완전히 가동하여 강원지역 1일 5개 수소충전소에 보낼 계획이다.


산업부는 수소경제 이행을 위해 현재 진행 중에 있는 7개 천연가스 기반 소규모 수소생산기지가 내년 초에는 모두 정상 가동될 수 있도록 하고, 향후 수소 생산기지는 탄소를 적게 배출하는 그린수소(수전해) 또는 블루수소(탄소포집형)를 생산하는 청정수소 생산기지 구축만 지원해할 계획이다.


박일준 제2차관은 “삼척 생산기지 준공을 통해 지역 내 수소 공급이 보다 원활히 이루어지고 수소차 보급 확대 등의 수소경제 기반을 확충할 수 있게 되었다”며, “정부는 수소 저장운송 관련 인프라 고도화를 통해 수소경제 이행을 차질없이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산업부는 최근 강원도 외에도 충북 등 일부 수소충전소에 일시적으로 발생한 수소 수급 차질에 대응하여 생산·출하설비의 조기 가동, 산업용 수소의 수송용 전환 등 추가 공급을 추진했다

이에, 현재 수소가 미공급되는 충전소 없이 정상운영중이며, 산업부는 앞으로도 수급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유관기관·업계와 협력하여 원활한 수급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505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3D시스템즈 2022
탄소조합
글룩 260
프로토텍 2022
에이온 280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케이랩스 2022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코스와이어 세로
캐리마 2022 직사
린데PLC
아이엠쓰리디 2022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