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8-04-12 13:43:17
기사수정


국내 자동차산업 현황(자료:한국자동차산업협회)

우리나라 3월 자동차 수출, 생산, 내수 모두 감소세를 이어나간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3월 자동차 수출액은 전년동월대비 8.6% 감소한 376천만달러를 기록했다. 대수 기준으로는 10.3% 줄어든 223,855대로 집계됐다. 이같은 수출 부진은 신차 출시를 앞둔 기존 모델의 수출 감소, 미국지역 재고조정 등에 따른 것이다. 현대차 수출은 기존 모델인 싼타페, 맥스크루즈의 수출감소로 인해 전년동월대비 16.5% 감소한 82,302대를 기록했다.

 

이로 인해 국내 자동차 생산이 줄어들면서 생산 대수는 전년동월대비 10.7% 감소한 363,457대를 기록했다. 내수는 중대형 트럭의 수요가 감소했으나, 신차 출시 영향 등으로 전년 동월대비 1.5% 감소한 166,481대를 기록했다. 이중 국산차는 4.1% 감소한 138,876, 수입차는 14.2% 증가한 27,605대로 집계됐다. 특히 한국GM의 내수 판매(6,272)는 국내 공장 철수에 따른 소비자 우려 등으로 부진을 겪으며 전년동월대비 57.6%나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이브리드차, 수소전기차, 전기차 등 세계적인 친환경차 보급 확대정책에 힘입어 수출과 내수는 크게 늘었다. 친환경차 수출은 아이오닉, 니로 등 친환경 차량의 판매 호조로 전년동월대비 29.2% 증가한 19,290대를 기록했다. 내수 또한 하이브리드차와 전기차 판매 호조로 전년동월대비 37.9% 증가한 9,372대를 기록했다. 이중 하이브리드차가 7,558대로 압도적으로 많았고, 전기차(1,753), 플러그인하이브리드(50), 수소전기차(11) 등이 뒤를 이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3617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신소재 종합전
하마이코리아
테팔코렐 특판
미리내툴
TCT 280x140
소재정보은행
티비카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