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5-17 13:02:27
  • 수정 2019-05-17 22:15:33
기사수정


▲ 성백석 린데에스지코리아 회장


린데에스지코리아(회장 성백석)가 건전한 노사화합의 소통 창구를 마련했다.

린데에스지코리아는 사용자위원인 경영위원회 임원진 및 근로자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노사협의회 창립총회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린데는 글로벌 합병을 위한 과정으로 매각되는 사업부분을 제외한 잔존하는 사업부를 분할하여 지난 41일 충남 아산에 본점으로 두고 신설법인 린데에스지코리아를 설립했다. 이후 노사협의회의 설립을 위해 각 사업장별 투표를 통하여 노사협의회 근로자위원 5인을 정하고, 근로자대표 입후보를 받아 전 직원 투표를 통해 근로자대표를 선출했다.

이 날 창립총회에서 성백석 회장은 신뢰성 있고 투명한 소통이 건전한 노사화합의 기초라고 재차 강조했으며, “하나된 린데의 경영이념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직원들과 진솔한 대화의 창구를 항상 열어놓을 것이라고 약속했다.

이에 심규보 근로자위원 대표는 따뜻한 배려와 솔직한 소통으로 임하는 경영진에 깊은 신뢰와 열정을 느꼈으며 모범적인 노사문화를 위해 성심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세계적인 산업용 가스 및 엔지니어링 전문기업인 린데는 한국 내에서 프렉스에어코리아린데에스지코리아의 법인으로 사업을 운영을 하고 있으며, 두 법인의 총괄 책임자이자 이사회 의장은 프렉스에어코리아 성백석 대표이사가 맡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394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인터아이코리아
3D시스템즈 260
국제탄소산업포럼
대건테크
월드마켓
TCT260
윈포시스
마이다스
제로스툴
아우라테크2
하마이코리아
소재정보은행
티비카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