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19-07-18 14:17:35
  • 수정 2019-07-18 17:44:48
기사수정


▲ SK머티리얼즈가 영주공장에서 화재 및 화학 물질 누출 상황을 가정한 전사 비상대응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세계적인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소재기업 SK머티리얼즈(대표 장용호)가 지역사회와 함께 실전과 같은 비상대응훈련을 통해 비상대응체계를 점검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SK머티리얼즈는 17일 경북 영주시 본사에서 화재 및 화학 물질 누출 상황을 가정한 전사 비상대응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에는 영주 공장에서 근무하는 전 임직원과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 3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훈련은 화학 사고가 동시에 발생할 경우 신속한 대응 조치를 통해 사고 확산을 초기에 차단하고 전사 차원의 비상대응체계를 운영하여 유사시 실전 대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SK머티리얼즈는 비상대응규정에 따라 컨트롤타워 역할을 하는 위기대책위원회를 소집하고, 현장 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 하는 통합방재센터를 통해 상황 통제, 초기 대응 등 사고 현장 수습을 담당하는 자체 소방기동대를 가동했다. 또 인명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주민대피팀을 운영하여 주민들을 안전하게 지정된 장소로 이동시키는 등 실전과 동일한 수준으로 훈련을 진행했다.


훈련을 참관한 장욱현 영주시장은 어떠한 사고라도 미연에 방지하는 것이 최선이라며 영주시 또한 SK머티리얼즈와 함께 지속적인 사고예방 활동을 추진하여 시민 안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SK머티리얼즈 김충래 SHE실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기존 비상대응체계를 철저하게 점검하고 보완하여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안전한 사업장을 유지하도록 노력하겠다비상대응 역량이 모든 이해관계자의 안전과 직결되는 만큼 실전과 같은 훈련을 정기적으로 실시해 임직원의 비상대처 능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SK머티리얼즈는 유사시 저장탱크 내 화학물질을 안전한 곳으로 신속하게 이동시키는 원료 긴급 이송 시스템을 비롯해 화학물질의 외부 유출을 막는 저장 시설 차폐시스템’, 화학물질 유출을 조기에 감지하는 가스 경보 시스템등 최첨단 안전설비를 구축해 지역 주민이 신뢰하는 안심사업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399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인터아이코리아
3D시스템즈 260
대건테크
월드마켓
TCT260
윈포시스
마이다스
제로스툴
아우라테크2
하마이코리아
소재정보은행
티비카본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