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10-28 13:00:00
기사수정


▲ 경부고속철도 울산역 설치 확정 당시 경축 아치

울산시가 KTX 울산역 개통 10주년을 기념해 울산역의 과거, 현재, 미래를 대표하는 사진 전시를 통해 울산시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인다.


울산시는 10월28일부터 11월10일까지 케이티엑스(KTX) 울산역에서 ‘케이티엑스(KTX) 개통 10년! 트램 100년! 미래를 꿈꾸다’란 주제로 ‘울산역 개통 10주년 기념 사진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케이티엑스(KTX) 울산역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대표하는 사진 50여 점을 전시하여 케이티엑스(KTX) 울산역 이용객에게 울산의 교통정책을 널리 알리고 이용 활성화를 목적으로 기획됐다.


전시회 관람자는 고속철도 시대를 연 울산의 케이티엑스(KTX) 유치 운동에서부터 케이티엑스(KTX) 울산역사 건립공사, 개통식 등 과거뿐만 아니라 트램까지 대중교통수단 다양화를 통한 교통편의 증진 및 도시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는 울산시의 다양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케이티엑스(KTX) 울산역 유치는 한편의 드라마와 같은 우여곡절 끝에 이뤄졌다.


정부가 지난 1990년 울산역사를 배제한 경부고속철도 기본노선을 확정하자 울산시는 41만 4,000명의 시민 서명운동과 대시민 토론회, 20여 차례의 대정부 및 국회 상경활동 등 값진 시민운동을 통해 2003년 11월 울산역사 확정 후 2010년 개통이라는 성과를 거두었다.


송철호 시장은 “향후 케이티엑스(KTX) 울산역에 복합환승센터가 조성되면 울산전시컨벤션센터, 삼남물류단지와 함께 서부권 발전의 한 축을 담당하고 향후 트램 도입으로 산업과 경제는 물론 물류에서 중심도시로 등장하고, 문화·관광 분야에서도 비약적인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케이티엑스(KTX) 울산역은 지난 2010년 11월1일에 개통해 하루 이용객이 첫 해 8,551명에서 2019년에 1만6,715명으로 2배가량 증가함으로써 중앙과 지방을 연결하는 핵심 교통 요충 역할을 해오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435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올텍오토메이션
3D시스템즈(2020727)-260
캐리마260
im3d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에어퍼스트 280
프로토텍
린데PLC
엔플러스 솔루션즈
대건테크
윈포시스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