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01-14 12:18:57
기사수정


▲ 2020년 화재 통계

2020년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가 2019년에 비해 9% 정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방청(청장 신열우)은 2020년 38,659건의 화재로 364명이 사망하고 1,915명이 부상을 입었으며 5,903억원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하루 평균 화재는 106건, 인명피해는 6명, 재산피해는 16억원이 발생한 수치이며, 전년 대비 화재가 3.6%(1,444건) 감소했으며 비주거시설(702건), 임야(592건), 주거시설(394건) 순으로 화재의 감소폭이 컸다.


화재 원인별로는 49.6%(19,176건)가 부주의였으며, 24.1%(9,310건)가 전기적 요인, 10.5%(4,054건)가 기계적 요인 순으로 나타났다.


계절별로는 봄철 화재발생률이 29.3%(11,340건)로 겨울철 25.7%(9,949건)보다 다소 높게 나타났다.


시간대별로는 작업시간대인 13시부터 15시 사이에 13.8%(5,331건)로 화재가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새벽 시간대인 5시부터 7시 사이는 4.5%(1,756건)으로 가장 적게 발생했다.


인명피해는 전년(2,515명)과 비교해 9.4%(236명)가 감소한 2,279명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자는 전년보다 27.7%(79명)가 증가한 364명, 부상자는 14.1.%(315명)가 감소한 1,915명이 발생했다.


특히 사망자가 증가한 사유는 20년 4월에 발생한 이천물류창고 화재(38명), 1월 동해시 주택(펜션) 화재(6명), 7월 용인시 물류센터 화재(5명), 12월 군포시 아파트 화재(4명) 등 부주의와 폭발로 인한 인명피해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산피해는 전년과 대비해 32%(2,682억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2019년도 강원도 산불(1,440억원), 제일평화시장(716억원), 울산 선박화재(560억원)와 같은 피해액이 큰 화재 발생이 적었기 때문이다.


소방청 남화영 소방정책국장은 “화재통계를 보다 면밀히 분석해 인명피해를 감소시키기 위한 부분을 찾아 화재예방 및 대응정책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4416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린데PLC
디앨(주)
프로토텍
3D시스템즈(2020727)-260
캐리마260
im3d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엔플러스 솔루션즈
대건테크
윈포시스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