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2-09-22 16:03:24
  • 수정 2022-09-23 08:56:59
기사수정

▲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1차관이 `제13회 디스플레이의 날 기념식`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OLED 세계 1위 위상을 대외에 홍보하고, 디스플레이 산업인들의 화합과 결속 도모를 위해 개최된 ‘디스플레이의 날’에서 뉴파워프라즈마 최대규 회장, SK머티리얼즈 윤창섭 파트장 등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는 ‘제13회 디스플레이의 날’ 기념식을 22일 서울 JW메리어트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디스플레이산업협회, 한국정보디스플레이학회 주관으로 개최되는 디스플레이의 날은 국내 디스플레이 패널 수출이 연 100억달러를 돌파한 2006년 10월을 기념하여 2010년부터 매년 기념식을 개최해 왔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조촐하게 개최되다가 올해 디스플레이의 날은 산학연 관계자 및 가족 등 300여명 이상 참석했다.


13회째를 맞이한 디스플레이의 날 기념식에서는 소부장 국산화로 국내 매출 및 수출확대에 기여하거나 초격차 기술혁신으로 우리 디스플레이 산업 위상을 높인 유공자 40명에 대한 포상이 이뤄졌다.


최고 영예인 은탑 산업훈장은 세계에서 두 번째로 원격 플라즈마 세정장비를 개발해 국산화에 성공하고, 세계 시장 점유율 2위까지 끌어올린 뉴파워프라즈마 최대규 회장이 수상했다.


대통령 표창은 QD소재 적용 대형 OLED 라인을 기획하고, QD-OLED 패널을 세계 최초로 상용화 한 삼성디스플레이 김경한 부사장이 수상했다.


국무총리 표창은 차량용 P-OLED(플라스틱 OLED) 제품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융복합 디스플레이 기술 선도에 이바지한 LG디스플레이 권극상 상무와 공정장비 솔루션 국산화로 지난 6년간 1조 1,168억원의 수출 성과를 거둔 에스에프에이 김상경 상무가 받았다.


아울러 디스플레이용 특수가스 소재 국산화에 기여한 SK머티리얼즈 윤창섭 파트장 등 10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받았고, Micro OLED 검사설비 관련 특허 취득 및 개발에 성공한 메가센 조창제 전무 등 4명에게는 특허청장 표창이 수여됐다.


민간포상으로 특별공로상ㆍ협회장상ㆍ학회장상 등 18명에 대한 수상도 이뤄졌다.


한편, 2014년부터 매년 일반국민 대상으로 디스플레이 혁신 아이디어를 발굴하는 ‘2022 디스플레이 챌린지 공모전’에는 많은 대학생들과 일반 국민들이 참여하여 다양한 아이디어가 발굴됐다.


화재 현장에서 구조자의 위치를 빠르게 찾아갈 수 있는 UWB 기술 적용 투명 디스플레이와 바다 생명체를 인식하는 디스플레이를 수경에 장착하는 아이디어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


장영진 차관은 “디스플레이를 국가첨단전략기술로 지정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초격차 기술 확보를 위한 차세대 무기발광 디스플레이 예타사업과 메타버스용 R&D 등을 신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5037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3D시스템즈 2022
탄소조합
프로토텍 2022
국가나노인프라10 260
에이온 280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케이랩스 2022
M3파트너스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코스와이어 세로
캐리마 2022 직사
린데PLC
아이엠쓰리디 2022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아우라테크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