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4-20 15:58:38
기사수정



▲ 기부금전달식에 참여한 램리서치 코리아 이상원 대표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서선원 사무총장




글로벌 반도체 장비기업 램리서치가 어린이날을 맞아 소아암 어린이에 선물과 치료비를 기부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램리서치(Lam Research)가 소아암 어린이들을 위한 선물 및 치료비를 전달하고 임직원 자원봉사 활동을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전달된 후원금은 소아암 및 이에 준하는 희귀난치성 질환 어린이들의 어린이날 선물 지원과 치료비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램리서치는 지난 2014년 소아암 어린이 크리스마스 선물과 치료비 지원을 시작으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10년간 3,067명의 소아암 어린이에게 치료비와 어린이날 선물 등을 지원했다.


이외에도 램리서치 임직원들은 임직원 매칭그랜트 기부 캠페인, 코로나19 마스크 긴급 지원, 임직원 자원봉사 등 소아암 어린이를 위한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즐거운 어린이날을 선물하기 위해 2016년부터 시작된 토이박스(Toy Box)는 매해 어린이날에 전달되어 올해까지 1,905명의 아이들이 지원받을 예정이다. 기부금 전달뿐 아니라 램리서치 임직원들이 선물 포장 및 발송 작업에 직접 참여하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더욱 깊다.


램리서치 한국법인 이상원 대표는 “우리의 미래인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씩씩하게 자라길 바라며 즐거운 어린이날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나눠 기쁘다”며 “앞으로도 한국 반도체 생태계의 일원이자 책임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토이박스를 지원받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양별 소아암 어린이 가족은 “진단 후 병원으로 치료하러 다니며 일상과는 조금 다른 나날을 보내던 와중에 장난감 선물이 가득 담긴 토이박스를 받아 아이가 너무 기뻐했다”며 “램리서치 덕분에 별이를 비롯한 많은 소아암 어린이가 어린이날을 더욱 즐겁게 보낼 수 있을 것 같아 감사하다”고 후기를 남겼다.


한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1991년부터 국내 소아암 환자와 가족들을 지원하는 소아암 전문 지원기관으로 치료비를 비롯해 다양한 심리사회적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1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5339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마크포지드 9월
프로토텍 11
이엠엘 260
3D컨트롤즈 260
서울항공화물 260
엔플러스솔루션스 2023
엠쓰리파트너스 23
하나에이엠티 직사
린데PLC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아이엠쓰리디 2022
23 경진대회 사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