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3-06-07 14:14:14
  • 수정 2023-06-07 14:18:53
기사수정

▲ 컨소시엄 양해각서 체결을 기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덕산넵코어스 정해호 사장, 한국화이바 조상호 부사장, 전주대학교 박진배 총장, 휴니드 김왕경 사장, SIA 전태균 사장


휴니드가 군 무인기 글로벌 시장 개척을 위해 산학연과 협력을 강화한다.


휴니드(대표 신종석)는 ㈜덕산넵코어스, ㈜에스아이에이, ㈜한국화이바, 전주대학교 등과 산학 컨소시엄 구성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지난 1일 밝혔다.


산학컨소시엄은 무인기산업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는 협의체를 구성, 상호협력을 통해 공동 사업개발 전략을 수립하고 추진할 계획이다.


러-우 사태를 통해 알 수 있듯 앞으로의 미래 전쟁 환경은 무인기를 활용한 드론 전이 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며 인명 피해를 최소화하고 격추 위험의 노출로부터 상대적으로 자유로운 무인기 체계는 향후 미래전에서 승부를 가를 수 있는 게임체인저가 될 것이란 전망이다.


한국은 AI 과학기술 강군 육성, 유무인복합 전투체계 구축 등을 골자로 무인기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으나 무인기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튀르키예, 중국, 미국, 이스라엘 등과 같은 시장을 선도하는 국가에 대비하여 무인기 체계 개발부터 군 전력화까지 상당시간이 소요되기에 국내 무인기 체계 기술력은 타 경쟁국가대비 열세에 놓여 있다는 평가가 지배적인 상황이다.


이번 양해각서를 체결한 산학컨소시엄 또한 위와 같은 문제점에 대한 공통된 인식을 바탕으로 글로벌 군사용 무인기 제조사와의 협력을 통해 소부장(소재·부품·장비) 개발·제조 역량을 올리고 글로벌 시장을 개척해 나아간다는 계획이다.


휴니드 김왕경 사장은 산학컨소시엄은 글로벌 시장에서 검증된 무인기 체계를 국산화하여 우리군의 나아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국내를 대표하는 무인기 소부장 기업과 연구기관의 상호 시너지 효과를 통해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시장 수출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538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마크포지드 9월
이엠엘 260
서울항공화물 260
엔플러스솔루션스 2023
엠쓰리파트너스 23
HP 260
하나에이엠티 직사
프로토텍 2022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케이랩스 2022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린데PLC
아이엠쓰리디 202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