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4-06-12 13:59:59
  • 수정 2024-06-12 18:08:39
기사수정


▲ ’24년 뿌리산업 특화단지 신규 지정 결과


정부가 뿌리산업 특화단지 경쟁력 강화를 위해 뿌리산업 특화단지를 신규 지정하고 울산 3D프린팅 특화단지 등 기 지정된 특화단지의 공동 활용시설 구축 및 혁신활동을 지원한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이하 산업부)는 제24차 ‘뿌리산업발전위원회’를 개최하고 전남, 충남, 경기, 부산 등 4개 지역의 우수한 뿌리산업 집적지를 특화단지로 6월13일 지정 고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신규 지정된 특화단지는 △율촌 뿌리산업 특화단지(전남) △예산신소재 뿌리산업 특화단지(충남) △반월 염색 뿌리산업 특화단지(경기) △부산섬유염색가공 특화단지(부산) 등이다.


이와 함께 산업부는 기 지정된 특화단지 중 울산 3D프린팅 뿌리산업특화단지, 완주 뿌리산업 특화단지 등 9개 단지에 대해 지원 과제를 확정하고, 국비 60억원을 투입해 공동 활용시설 구축 및 공동 혁신활동을 지원한다.


울산 3D프린팅뿌리산업 특화단지에는 3D프린팅 기반 구축 및 지역전략산업 수요기반 협업 과제 발굴을 위해 연 10억원씩 최대 3년간 지원될 예정이다.


산업부는 ‘13년부터 뿌리기업의 집적화와 협동화를 촉진하고 단지 내 뿌리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뿌리산업 진흥과 첨단화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금까지 총 14개 지자체에 58개 특화단지를 지정한 바 있다. 이들 특화단지에 에너지 공급시설 구축, 물류 효율화 등 103개 과제에 총 국비 643억원을 지원하며 에너지 비용 절감, 물류 비용 절감 등 다양한 성과를 창출해 왔다.


산업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특화단지를 기반으로 뿌리기업의 환경개선과 혁신을 지원하고, 지역전략산업과의 긴밀한 연계를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5777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마크포지드 9월
프로토텍 11
디지털제조 컨퍼런스 260
로타렉스 260 한글
이엠엘 260
3D컨트롤즈 260
서울항공화물 260
엔플러스솔루션스 2023
엠쓰리파트너스 23
하나에이엠티 직사
린데PLC
스트라타시스 2022 280
생기원 3D프린팅 사각
아이엠쓰리디 2022
23 경진대회 사각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