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0-05-25 10:59:12
기사수정


▲ 국제 원유가격 추이(단위 : 달러/배럴)

5월14일부터 5월21일까지의 국제유가가 중국 석유수요 회복 추정, OPEC+ 공급 감소 추정, 미국의 주요 셰일분지 생산 감소 전망, 미국 원유 재고 감소 등의 원인으로 상승했다.


한국석유공사 석유동향팀은 22일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을 통해 ‘2020년 5월 3주 주간 국제유가동향’을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대서양 유종인 브렌트(Brent)유는 전주대비 배럴당 4.93달러 상승한 36.06달러를 기록했고, 미국 서부텍사스산원유(WTI)는 전주대비 배럴당 6.36달러 상승한 33.92달러를 기록했다.


중동 유종인 두바이(Dubai)유는 전주대비 배럴당 4.27달러 상승한 34.10달러를 기록했고, 오만(Oman)유는 전주대비 3.86달러 상승한 34.08달러를 기록했다.


블룸버그는 18일 중국의 휘발유 및 경유 소비가 코로나19 사태 이전으로 거의 회복됐다고 보도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이 발표한 4월 정제투입량은 일일 1,310만b/d이며, 4월 원유수입 역시 일일 984만b/d로 증가했다.


Kpler에 따르면 OPEC+의 5월 상반기 해상 원유수출이 1개월 만에 일일 630만b/d 감소한 일일 2,700만b/d로 국가별로는 사우디의 수출이 가장 큰 폭으로 줄었다고 분석됐다.


Petro Logistics도 5월13일까지 OPEC+ 수출이 4월 평균 대비 일일 596만b/d 감소했으며, OPEC의 5월 2주간 수출량은 일일 485만b/d 감소한 것으로 추정했다.


OPEC 사무총장은 석유시장이 OPEC+의 역사적 합의와 참여국의 높은 이행률에 긍정적으로 반응하고 있으며 점진적이지만 지속적으로 수급 펀더멘털이 개선되고 있다는 신호로 보고 있다고 발언했다.


사우디 아람코사는 아시아 내 최소 3곳의 구매자에 대해 6월 수출물량을 10∼30% 감축할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의 주요 7대 셰일분지 생산이 6월에 일일 782만2,000b/d로 역대 최대 감소폭인 일일 19만7,000b/d 감소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EIA가 발표한 5월15일 기준 미국 원유재고가 전주대비 498만2,000배럴 감소했고, 오클라호마 주 쿠싱지역 원유재고 역시 전주대비 558만7,000배럴 감소했다.


20일 미국 코네티컷 주가 단계적 경제 재개에 나서며 50개주 전체가 부분적 또는 전면적 경제 재개에 들어갔다.


미국 재무장관은 셧다운 지속 시 영구적 경제 손상이 올 수 있으며 이는 경제를 재개해야 하는 이유라고 밝혔고 연준의 유동성프로그램에 제공한 자금에 대해 손실을 감수할 준비가 됐다고 발언해 연준의 대출프로그램에 대한 적극지원 의사를 표명했다.


18일 독일과 프랑스 정상은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유럽 경제 회복을 위해 EU에서 5,000억 유로 규모의 공동기금 조성을 제안하는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18일 IMF 총재는 세계경제의 완벽한 회복까지 예상보다 시간이 더 소요될 수 있다고 평가하며 올해 세계 GDP 전망치인 -3%의 추가 하향 조정과 더불어 2021년 성장률도 당초 전망치인 5.8%에 미치지 못할 수 있다고 발언했다.


WTO가 20일 발표한 상품교역지수(100 기준)는 2월 95.5에서 87.6으로 하락해 4년래 최저치를 기록했으며 WTO는 이번 수치가 코로나19 초기 상황을 반영하고 있고 무역 감소세가 바닥을 다졌다는 신호가 아직 없다고 분석했다.


미국 상무부는 중국 화웨이에 미국 기술이 들어간 반도체 공급 제한 방안을 발표했고, 상원은 중국 기업에 대한 감독을 강화하는 법안을 통과시켰으며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의 무능력이 전 세계 대량살인을 저질렀다고 발언하는 등 미-중 갈등이 지속되고 있다.


5월14일∼5월21일 싱가포르 석유제품은 휘발유는 배럴당 6.81달러 상승한 35.56달러, 등유는 배럴당 8.77달러 상승한 34.95달러를 기록했다. 경유는 배럴당 7.69달러 상승한 40.74달러를 기록했다.


5월20일 기준 싱가포르 경질제품 재고는 15만7,000배럴 감소한 1,520만9,000배럴을 기록했고, 중간유분은 2만8,000배럴 감소한 1,413만5,000배럴을 기록했다. 중질제품은 118만5,000배럴 증가한 2,617만2,000배럴을 기록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www.amenews.kr/news/view.php?idx=423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올텍오토메이션
캐리마260
K3DERS
3D프린팅 인력양성 배터
에어퍼스트 280
프로토텍
린데PLC
엔플러스 솔루션즈
3D시스템즈 new 260
대건테크
월드마켓
윈포시스
아우라테크2
제로스툴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